PRESS

· Review
e1

Feature
– 경험을 통해 만들어진 디자인
– 놀랍게 편안한 착용감
– 두 종류의 케이블 옵션
BlueAnt는 블루투스 제품을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제조사이다. 예전에 동사의 블루투스 스피커를 듣고 조금 놀랐던 기억이 있다. 저역의아랫쪽은 포기했지만 중고역은 굉장히 퀄리티가 우수한 소리를 내 주었다. 착색감이 적고 맑으며 대사 전달이 뛰어난 소리였다. BlueAnt에서 최초의 케이블 연결방식의 헤드폰을 내 놓았다고 들었을 때 크게 호기심을 가진 이유도 이 스피커에서 느낀 좋은 기억에서 비롯되었다.

박스를 열어보니 가죽으로 된 럭셔리한케이스안에 헤드폰이 들어 있고 두 종류의 케이블이 들어있었다. 검정색의 케이블과 모바일 볼륨 조절 및 전화 응답 스위치가 달린 파란색 케이블이다.
모바일 지원 한다고 하는 고급 이어셋이나 헤드폰을 여러종류 들어 보았지만 케이블을 별도로 제공하는 경우는 처음 보았다. 무엇보다 검정색 헤드폰에 파란색 케이블이 의외로 잘 어울려 상당히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했다.

헤드폰은 전체적으로 금속재질의 케이스를 사용했고 가죽으로 마무리해 놓았다. 20만원대인 가격을 생각하면 상당히 훌륭하다. 헤드폰 길이 조정 또한 여유가 있어서 머리가 좀 크더라도 무난하게 사용할 수 있고,착용감은중고가를 막론하고 최근 사용해본 헤드폰 중에서 가장 좋은 축에 속했다. 한두 시간 정도 착용하고 운동을 해보아도 거슬림이 느껴지지 않는 것은 굉장히 큰 장점이다.

 

대부분의 리뷰는 아이폰 4를 사용하여 진행하였는데 아이폰과 연결하면서 상당히 감명을 받았다. 케이블을 사용한 첫 제품이라고는 믿어지지 않는 사용해 보지 않고는 알 수 없는 경험을 통해 개선된 형태의 디자인을 가지고 있다.
아이폰과 연결하는 단자는 “ㄱ” 자로 구부러져 있어 주머니에 넣거나 가방에 넣어 자주 사용할때케이블 내부에서 단선이 되는 단점을 보완해 놓았는데 최근에는 많이 사용하는 형태이다. 그런데 그 단자 끝의 플라스틱으로 싸여지는 부위가 이중으로 되어 있는 것을 발견했다.
Written by doehdoeh · · Review